Home » CT OPINION, 기술, 예술

[CT OPINION] 사라진 노트르담 성당, 그리고 디지털을 통해 얻는 가치

March.2021 No Comment

2008년 2월 10일, 우리는 서서히 눈 앞에서 사라지던 우리 역사 1호의 흔적을 기억한다. 그리고 숭례문 사건이 잊혀질 때쯤, 2019년 4월 16일 또다른 비극이 찾아왔다. 세기에 걸친 복원 과정이 무색하게 파리 노트르담 대성당은 결국 불타올랐다. 노트르담 대성당은 이미 16세기에서부터 잦은 손상과 파괴로 여러 부분적 유지 복원작업이 이루어져 왔었다. 특히나 고딕 양식만의 특유한 섬세함으로 그 복원 과정은 늦춰질 수 밖에 없었는데, 안타깝게 발생한 화재로 인해 그 이전의 모습으로 돌아가는 날이 너무 멀게만 느껴진다.

1

화재 당시 파리 노트르담 대성당 (출처 : The New York Times)

하지만 다행스럽게도 지금 이순간 우리는 성당을 다시 방문하고 관람할 수 있다. 바로 디지털 공간에서다. 성당은 비록 원래의 모습을 잃었지만 우리는 이 역사적 문화재의 수많은 디지털 데이터를 손에 쥐고 있었기 때문에 디지털로 복원할 수 있었다. 그 중에서도 x, y, z 좌표를 가지는 수억의 포인트클라우드로 이루어진 3차원 입체 데이터는 희망 그 자체였다. Vassar College의 미술사가이자 교수였던 앤드류 탈론(Andrew Tallon)이 촬영하였던 대단히 상세하게 기록된 3D 레이저 스캔 자료가 바로 그것이다. 데이터는 2015년 레이저 기술과 디지털 사진을 혼합하여 파리의 노트르담 대성당의 모든 세부사항을 성공적으로 구축하여 성당을 지켜내었다. 현재 복원가들은 화재 당시 이미 당시 사망한 탈론이 남겨둔 드라이브를 추적하여 조각을 모으듯 데이터를 취합 및 복구하고 있다. 그가 우리에게 남긴 이 귀중한 디지털 자료는 안타깝게 소멸될 위험에 처한 인류의 문화유산을 지속적으로 복원, 보존, 보급, 해석할 수 있는 가치를 남겼다는 것은 분명하다.

1

1

Andre Tallon이 구축한 성당 3D 데이터(이미지 출처 : Andre Tallon, National Geographic)

한편, TARGO와 Oculus의 협업 아래 제작된 새로운 VR 다큐멘터리 인 “Rebuilding Notre Dame”은 가상의 공간에서 성당을 재현하였다. 작년 SIGGRAPH ASIA 2020에서 “노트르담 재건(Rebuilding Notre Dame)”이라는 제목으로 발표된 이 다큐멘터리는 파리 노트르담 대성당을 기리기 위한 17 분 길이의 VR 영화이다. 참으로 운좋게도 이 영상에는 화재 발생 몇 주 전에 촬영된 영상과 더불어 화재 후 파괴된 대성당의 모습까지 더해졌다. 이는 당시 안타까운 비극의 중심에 서서 관람하던 모든 사람들이 생생하게 느낄 수 있는 몰입감을 선사했다. 가상 현실이라는 공간에서 이 기념비적 역사 자료의 재건설은 보존의 맥락을 넘어 후대의 전시, 향유를 위한 상징적인 가치를 선사하였다.

1

“Rebuilding Notre Dame”(이미지 출처 : Oculus, Targo)

이미 노트르담 성당의 아름다움은 참사 이전에 어쌔신 크리드 유니티 (Assassin ‘s Creed Unity) 게임에서도 디지털로 재현된 바가 있다. 프랑스 혁명 당시 1789년 파리를 배경으로 하는 이 게임은 Ubisoft사에서 제작된 것으로, 총 3년의 기간에 걸쳐 실제 노트르담 성당과 아주 흡사하게 만들어졌다. 플레이어들은 게임 내부에서 놀라울 정도로 재창조된 성당의 모습을 직접 눈으로 확인할 수 있다. 화재 이후 많은 복원가들은 게임사와의 협업에 대해 꾸준히 논의하였고, Ubisoft는 성당 복원을 위해 € 500,000를 기부하고, 무료로 게임을 사용할 수 있도록 약속하기도 하였다. 이는 모든 인류에게 Notre Dame의 위엄과 그 아름다움의 가치를 알리고 경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수 있기 때문이다.

1

Assassin ‘s Creed Unity 게임 장면 (이미지 출처 : Assassin ‘s Creed Unity)

우리의 역사는 앞으로도 지속 가능한 문화유산으로서 전문가들을 위해 보존, 복원, 해석하며 나아가 일반인들에게 전시, 보급, 공유, 그리고 향유할 수 있도록 ‘디지털’의 매개를 통해 다양한 가치를 확장할 것이다. 감동스러운 노트르담 성당을 위한 예에서 그랬 듯이, 디지털은 사라질 위험에 처한 문화를 지키고 미래 세대에 물려줄 하나의 물리적인 데이터로서 확대될 것이다. 데이터를 생성한 목적이 저마다 다른 의미로 생성되었을지라도-.

참고:
https://www.theguardian.com/games/2019/apr/17/assassins-creed-creators-pledge-500000-notre-dame-restoration
https://dl.acm.org/doi/10.1145/3415256.3421494
https://architizer.com/blog/practice/tools/andrew-tallon-notre-dame-cathedral/

전지영 (jiyoungjun@kaist.ac.kr)